포토/영상

포항시 구룡포 연안에서 향고래 6마리 발견

함혜강 MT해양 에디터||입력 : 2017.10.30 15:42
공유 :
 
image이전다음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센터는 포항시 구룡포 동방 10마일 해상에서 향고래 6마리를 발견했다고 29일 밝혔다.

향고래는 이빨고래류 중 가장 큰 종으로 최대 18m까지 자라는 대형고래다. 머리가 매우 커 전체 몸길이의 1/3에 달하고 최대 80분 동안 수심 2,200미터 이상까지 잠수해 심해에 서식하는 두족류와 어류를 잡아먹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고래연구센터는 2004년부터 매년 2~3회에 걸쳐 연안 고래자원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 ‘동해 연안의 고래류 목시조사’에서 현장조사팀이 향고래를 발견했다. 우리나라에서 고래류 조사가 본격적으로 실시된 이래, 2004년 3월 경북 포항 구룡포 근해에서 향고래 8마리가 최초 발견된 바 있으며, 이후 동해 남부 해역에서 2~3년에 한 번씩 드물게 관찰되고 있다.

최근 우리나라 연안에서 발견되는 향고래는 무리를 이루지 않고 독립생활을 하는 수컷 개체가 대부분이었다. 그러나 이번에 발견된 향고래 무리는 총 6마리로 암컷과 새끼가 함께 있는 것으로 보인다. 향고래는 ‘해양생태계 보존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보호대상해양생물로 지정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