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문화체험

국립수산과학원, '제4회 동해 특산품종 체험학교' 개최

미래 해양수산 과학자 꿈꾸는 청소년들과 현장체험 시간 가져

유연수 MT해양에디터||입력 2019-10-25 16:34
공유 :
 
image
제4회 동해 특산품종 체험학교에 참석한 학생들/사진제공=국립수산과학원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최완현)은 10월 24∼25일 양일간 미래 해양수산 과학자의 꿈을 키우는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제4회 동해 특산품종 체험학교’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국립수산과학원 동해수산연구소에서 해마다 개최하는 이 프로그램은 미래의 꿈과 진로에 대해 고민하는 청소년들을 초청하여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개최한 프로그램에는 인천 해양과학고등학교, 완도 수산고등학교, 의정부 발곡고등학교 등 160여명의 학생이 참석했다.

이번 체험학교의 주요 프로그램은 동해수산연구소에서 추진 중인 ▲명태, 대구 등 한해성 어류와 갑오징어, 대문어 등 두족류의 양식과정 학습과 먹이주기 체험 ▲동해 주요 생물의 생활사 학습 ▲동·식물 플랑크톤의 현미경 관찰 ▲주요 첨단 장비와 연구시설 견학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체험학교에서는 학생들이 평소 궁금했던 바다 생물에 관한 궁금증을 각 분야의 연구자들과 직접 토론하는 시간을 가져 바다 생태계에 관한 이해와 관심을 더욱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엄선희 국립수산과학원 동해수산연구소장은 “청소년들이 직접 보고 경험할 수 있는 동해 특산품종 체험학교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바다의 소중함을 다시 한 번 느끼고, 그 곳에서 미래의 꿈을 찾는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