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문화체험

일자리의 바다 ‘2019 해양수산 취업박람회‘ 26일 개최

104개 해양수산 기업․기관 참여

유연수 MT해양에디터||입력 2019-09-24 14:40
공유 :
 
image
행사 포스터/사진제공=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9월 26일(목)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2019 해양수산 취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해양수산 취업박람회는 해양수산부와 부산광역시, 부산테크노파크, 중앙대학교 국제물류전문인력 네트워크사업단이 공동으로 주최·주관하며, 부산경제진흥원과 벡스코가 후원한다.

이번 박람회는 구직자들에게는 진로 탐색과 취업의 기회를, 기업에게는 기업 홍보와 다양한 인재를 채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해양수산 분야 최대 규모의 일자리 관련 행사이다.

올해 박람회에는 104개 해양수산 관련 기업·기관이 참여하며, 박람회를 통해 구직자 150명의 취업을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작년에는 취업박람회를 통해 구직자 123명의 취업을 지원하는 성과를 이룬 바 있다.

개막식은 오전 11시 벡스코 제2전시장 4홀 입구에서 열리며, 김양수 해양수산부 차관, 박진석 부산광역시 해양수산물류국장, 최종열 부산테크노파크 원장 등을 비롯한 해양수산 분야 공공기관·단체 관계자, 참여기업 대표, 취업을 원하는 대학생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취업박람회에서는 기업별 채용기준에 따라 기업에게는 맞춤형 인재를, 구직자에게는 합격률이 높은 기업을 사전에 추천하는 ‘스마트 매칭’을 실시하고, 기업별·시간별 면접 진행상황을 한눈에 보여주는 ‘면접현황판’을 설치하여 구직자의 면접 대기시간을 줄이는 등 수요자 편의적으로 운영된다.

또한, ▲구인기업·기관의 인사담당자와 구직자 간 현장 면접을 통해 채용이 이루어지는 ‘채용관’, ▲ 주요 기업·기관별 채용설명회, 창업경진대회, 국민참여 정책제안대회 등이 개최되는 ‘채용설명관’ 등이 운영된다. 채용설명관에서는 ‘물을 타고 돈이 흐른다’라는 주제로 조승연 작가의 특강도 진행된다.

이 외에도, 국가직무능력표준(NCS) 직업기초능력 검사, 입사지원 컨설팅,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자기소개서 분석, 직업 심리검사, 가상현실(VR) 기술을 활용한 면접교육, 면접 메이크업, 이력서 사진 촬영 등 구직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다양한 행사들이 함께 열릴 예정이다.

김양수 해양수산부 차관은 “좋은 일자리가 최고의 복지”라며, “이번 취업박람회가 많은 구직자들이 좋은 일자리를 구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라며, 해양수산부는 앞으로도 일자리 창출과 고용의 질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2019 해양수산 취업박람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운영사무국(02-6925-1242)과 공식 누리집(www.oceanjob.or.kr)을 통해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