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R&D

완도해경, 소안도 인근 좌초보트 신속 구조·인명 피해 없어

머니투데이 조완남 MT해양 목포,완도 객원기자||입력 2023-01-06 11:03
공유 :
 
image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정수)는 지난 5일 오후 5시경 전남 완도군 소안도 인근 해상에서 운항 중이던 모터보트 A호(0.3톤급, 승선원 3명)가 좌초되었다는 신고를 받고 긴급출동에 나섰다고 6일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5일 오전 10시경 완도군 보길도에서 출항한 A호는 소안도 인근 해상에서 레저활동을 마치고 입항 중이었으며, 오후 5시경 암초에 부딪혀 엔진이 정지돼 구조 요청 하였다.

완도해경은 즉시 경비정과 구조대, 연안구조정을 급파하였으며 민간구조선을 섭외하여 경찰관과 함께 이동시켰다.

사고현장에 도착한 완도해경은 승선원 전원을 연안구조정으로 편승시켜 보길도에 무사히 하선 조치하였으며, 사고선박 A호는 민간해양구조선에 의해 인근항으로 예인되었다.

완도해경 관계자는 "레저 활동시에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구명조끼를 반드시 착용하고 저수심 시간의 암초 등 사전 정보를 파악해 두는 것이 필요하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