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목포해경, 신안군 송공항 침수선박 구조

머니투데이 조완남 MT해양 목포,완도 객원기자||입력 2022-04-19 16:03
공유 :
 
image
전남 신안군 압해읍 송공항에 계류 중인 어선에서 침수가 발생해 해경이 긴급 배수 작업에 나섰다.

목포해양경찰서( 서장 이종욱)는 지난 18일 오후 1시 37분경 압해읍 송공항에 게류 중인 1.03톤급 어선 A호의 배터리실에서 물이 차오르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파출소 구조팀을 현장에 급파, 선미 부분이 10도 가량 기울어진 A호를 발견하고 침몰 방지를 위해 신속하게 홋줄 보강 작업을 실시했다.

이어 A호의 어창 2곳에서 침수가 진행되고 있는 사실을 확인, 주변 어민들과 함께 잠수펌프를 이용해 배수 작업을 실시했다.

목포해경에 따르면 침수 사고로 한내 해양오염은 발생하지 않았으며, A호는 이날 오후 2시 48분경 선주가 섭외한 크레인을 이용해 육상으로 안전하게 인양됐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선박 침수로 인한 인적.물적 피해와 해양오염 사고 예방을 위해 항포구 및 해안가 순찰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