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중소조선연구원, 스마트 자율운항 선박 핵심장비 기술개발 위해 MOU 체결

삼영이엔씨와 선박 ICT 장비 및 자율운항선박 등 기술연구 및 상호교류 추진

신재은 MT해양 에디터||입력 2019-12-13 10:48
공유 :
 
image
강병윤 중소조선연구원 원장(사진 좌)과 이선기 삼영이엔씨 대표(사진 우)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사진제공=중소조선연구원<br>

중소조선연구원(원장 강병윤)은 조선·해운산업의 스마트 자율운항 패러다임에 대비하기 위해 삼영이엔씨와 지난 12일 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MOU는 ‘선박 ICT 장비개발 및 실증시험’을 위해 진행했으며, 업무협약식에는 강병윤 중소조선연구원 원장과 이선기 삼영이엔씨 대표 등 총 1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의 주요 목적은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이 집약된 미래 선박시장의 기술을 선제적으로 개발하고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함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선박 ICT 장비 및 자율운항선박 관련 장치 개발업무와 관련한 정보공유 △선박용 레이더(Radar)와 선박자동식별장치(AIS)에 관련한 기술교류 △선박 ICT 장비개발품 상용화를 위한 시험인증 등에 협력하게 된다.

관계자는 “자율운항 선박의 핵심기술 개발과 상용화 분야 등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두 기관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해 세계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 밝혔다.

한편 중소조선연구원과 협약을 체결한 삼영이엔씨는 부산 영도에 본사를 둔 해상통신장비 분야 국내 대표기업으로 AIS, 레이더, GPS 플로터, 무선통신장치, 단파통신체계 등을 생산하고 있다. 전량 수입에 의존했던 국내 해상용 통신·항해·어로 장비들을 국산화해 시장을 개척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