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삼진어묵 부산역 2개지점, 여행객 위한 명소로 새단장

KTX/SRT 티켓 소지자 대상으로 ‘스페셜티 커피’ 무료 제공 이벤트 진행

신재은 MT해양에디터||입력 2020-06-02 11:24
공유 :
 
image
삼진어묵 부산역라마다점 전경/사진제공=삼진어묵

삼진어묵은 부산역 주변 2개 지점인 부산역광장점과 부산역라마다점을 관광객을 위한 공간으로 새 단장 했다고 2일 밝혔다.

부산을 찾는 여행객들이 필수적으로 지나치는 부산역 주변 2개의 점포를 운영 중인 삼진어묵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안전한 국내여행을 원하는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측, 부산역을 중심으로 양 옆으로 위치한 점포 2개를 ‘여행객을 위한 공간’으로 리뉴얼했다.

삼진어묵 부산역광장점은 어묵베이커리를 중심으로 △트래블라운지(가칭) △택배 코너 △여행자들이 짐을 보관할 수 있는 캐리어존(캐리어 보관 서비스)을 운영한다.

이번에 새롭게 단장한 트래블라운지는 비즈니스 고객 맞춤 서비스를 제공한다. 프리 와이파이 존과 PC 사용, 독서를 위한 책과 잡지를 마련해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했다. 향후에는 부산 관광지에서 활용할 수 있는 특별 할인 쿠폰을 해당 라운지에 비치해 여행객들이 보다 알찬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image
삼진어묵 부산역광장점 여행객 대상 프로모션 이미지/사진제공=삼진어묵

또한 삼진어묵 부산역광장점은 KTX/SRT 이용 여행객을 대상으로 6월부터 이벤트 종료 시까지 ‘스페셜티 커피’ 무료 제공 이벤트를 진행한다.

부산역라마다점은 기존의 어묵베이커리보다 한 차원 업그레이드 된 프리미엄 매장이다. 프리미엄전용 제품들과 고급스러운 공간으로 구성된 이 매장에서는 △리얼치즈브레뎅 △크리스피 크로캣 △어묵요리가 즐거워지는 쿠킹박스를 만나볼 수 있다.

리얼치즈브레뎅은 체다치즈, 모짜렐라치즈, 크림치즈 총 3가지 치즈를 넣어 빵처럼 간식 대용으로 먹을 수 있는 제품이다. 크리스피 크로캣은 삼진어묵의 시그니처 메뉴인 어묵고로케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기존 어묵고로케보다 사이즈는 크게, 식감은 크리스피 빵가루를 사용하여 더욱 바삭하게 만든 제품이다. 어묵요리가 즐거워지는 쿠킹박스는 다양한 어묵요리에 활용 가능한 5가지 종류의 어묵과 소스, 그리고 어묵 요리 레시피북으로 구성됐다. 이 제품은 휴대하기 알맞은 크기로, 부산 여행 기념품으로도 적합하다.

정성우 삼진어묵 마케팅본부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위축된 관광 업계를 살리기 위해 정부에서 추진하는 국내여행 소비 촉진 캠페인과 할인 행사, 관광상품권 지급 추진으로 올 여름은 특히 국내 여행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며, “부산을 오가는 많은 분들이 편히 쉬어갈 수 있는 쉼터가 됐으면 한다” 고 말했다.

한편, 삼진어묵은 반찬용이었던 어묵을 베이커리 형태의 간식용으로 개발해 어묵 열풍을 이끌어내며 어묵의 문화를 만들고 있다. 현재는 다각도의 연구개발(R&D)과 혁신적인 제품 출시를 진행해오며 어묵 시장의 제 2의 도약을 위한 움직임에 앞장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