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R&D

'2018 경기해양레저포럼' 오는 12일 개최

유연수 MT해양에디터||입력 : 2018.11.08 13:40
공유 :
 
image
지난해 경기해양레저포럼 전경/사진제공=경기도
미래 신 성장동력인 해양레저산업의 비전을 제시해보는 ‘2018 경기해양레저포럼’이 오는 12일(월)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개최된다.

경기해양레저포럼은 경기도 해양레저산업의 중장기적 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정책 및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다. 경기도와 김포시, 김두관 국회의원실이 주최하고 경기테크노파크, 인하공전이 주관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포럼은 '미래 신 성장동력, 해양레저산업의 비전과 융합성장의 기회'를 주제로 열리며, 경기도, 해양수산부, 김포시, 해양레저분야 기관 및 기업, 학계 전문가 등 1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날 포럼에는 김두관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김포 갑)과 정하영 김포시장, 박신환 경기도 경제실장 등의 개막인사를 시작으로 1부와 2부로 나뉘어 진행된다.

1부에서는 우선 해수부 임지현 해양레저관광과장이 ‘해양레저산업 육성관련 주요 정책’, 경기도 송용욱 외교통상과장이 ‘경기해양레저육성사업 성과 및 계획’, 한국리서치 장보현 본부장이 ‘통계로 보는 대한민국 해양레저산업’ 등을 각각 주제 발표한다.

이어서 단국대 정연승 교수가 ‘유통산업과 해양레저산업의 상호융합’, 워터웨이플러스 서정태대표가 ‘김포 아라마리나의 해양레저 경쟁력’에 대한 발표를 진행하게 된다.

2부 행사에서는 정우철 인하공전 해양레저센터장을 좌장으로 패널토의를 진행, 해양레저산업의 가능성과 고민에 대해 참석자들 간의 전문적이고 심도적인 논의를 나눠볼 전망이다.

박신환 경기도 경제실장은 “경기도는 국내 최대 해양레저분야 소비지이자 대한민국 해양레저산업의 미래를 이끌어갈 중심 지자체”라며 “경기도 해양레저산업의 국제화와 일자리 창출, 산업성장을 위해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 2008년부터 매년 경기국제보트쇼를 개최해 국내외 최신 해양레저 산업기술 교류와 저변 확대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포럼에 대한 문의는 경기테크노파크 혹은 공식 홈페이지(www.edumarine.org)를 참조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