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KIOST, ‘제7회 테크페어‘ 개최

머니투데이 신재은 에디터||입력 : 2017.12.29 10:28
공유 :
 
image
테크페어 현장 사진/사진제공=한국해양과학기술원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이하 KIOST)은 지난 28일(목) ‘부산이전 기념 KIOST 사업화 유망기술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KIOST 부산 신청사에서 열린 설명회에서는 서병구 한국해양수산연수원 원장, 양창호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원장, 정무영 울산과학기술원 총장, 부구욱 영산대 총장 등이 참석했다. 또한 한국해양수산기업협회와 한국선용품산업협회 임원 및 회원기업 기술보증기금, 부산테크노파크 등 관련 유관기관 관계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KIOST가 보유한 사업화 유망기술 총 11건을 소개하고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시연했다.

기술 시연은 수리실험동의 45m 대형 수조에서 진행됐다. 해수전지 활용 LED 부표, 수중 및 공중탐사가 가능한 수공 양용 드론과 수온 측정 드론, ICT 기반의 표층 수온 온도계가 대형 수조 물위에서 시연됐다.

대강당에서는 남해 참가리비 양식, 해양 유해조류 진단 시스템, 미세플라스틱 방지 부표, 해저면 준설 로봇, 다목적 수중건설 로봇, 해양 ICT 융합기술, 자체 개발한 해양관측 장비 및 소프트웨어 등 7건의 연구기술 발표가 진행됐다.

홍기훈 원장은 “재조해야을 위한 KIOST의 사업화 유망기술을 소개하고 기업과의 R&BD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테크페어를 개최했다”라며 “우수 해양과학 기술 개발을 통해 과학기술 집약적 중소·벤쳐 기업이 기술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을 계속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