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강진군의 숨겨진 보물 가우도로 겨울 바다여행 떠나요

2017년 1월 14일부터 15일까지, 도암면 망호마을, 가우도에서

나요안 MT해양 객원기자||입력 : 2017.01.03 14:00
공유 :
 
image
청자전망탑에서 바다를 가로질러 대구면 저두리 이르는 짚 트랙/사진제공=강진군청


겨울바다의 낭만이 남도답사 1번지청정해역 강진 바다에서 펼쳐진다.

전라남도의 가고 싶은 섬으로 선정된 후 바다 힐링 명소, 숨겨진 보물로 급부상한 가우도와 강진을 둘러싼 강진 바다에서 겨울 바다의 추억과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바다여행이 진행된다.

강진군은 2017년 강진방문의 해를 맞아 가족과 함께 따뜻한 정을 느끼며 옛 추억을 만끽할 수 있는 강진 겨울 바다여행이 오는 1월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간 강진군 도암면 가우도 일원에 펼쳐진다.

바다의 시원함, 겨울의 정경과 어울리는 소원탑 불 지피기 행사(높이 7m의 크기에 2017 강진방문의 해 「솟아라 강진」의미), 가족소망 메시지 매달기, 희망과 함께 소원 연날리기 등 새해 희망을 겨울 바다에 담을 수 있는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옛 추억에 되살리는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와 가족이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어린이가 좋아하는 MC를 섭외해 겨울바다 만남의 무대 레크리에이션, 팽이치기, 쥐불놀이, 장작을 이용한 불 지피기, 장작불에 굴 굽기, 고구마 굽기 등 어른에게는 추억을, 아이에게는 새로움을 선사할 다양한 주제를 마련했다.

특히 일몰과 바다가 어우러진 낙조로 유명한 강진바다를 사진에 담는 스마트폰(SNS) 촬영대회를 통해 누구나 사진작가가 될 수 있고 현장접수를 통해 기념품도 증정한다.

또한 도암면 망호마을 선창가의 버려진 창고를 활용하여 강진방문의 홍보도 하고 강진에서 생산된 농, 특산물을 판매함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모될 것으로 기대한다.

강진방문객과 군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겨울바다 드라이브 코스를 개발 운영한다.
코스로는 백련사-도암면 망호-놀이체험 축제-대구면 저두-마량에서 회 먹고 오감통에서 음악을 즐기면서 하룻밤 보내기 등 다양하다.

겨울바다여행을 떠나는 강진 가우도는 지난해만 71만 명이 다녀간 곳으로 출렁다리와 바다를 돌아 숲을 관통하는 함께해(海)길은 새로운 명소로 자리 잡았으며, 최근 가우도 청자전망탑에서 바다를 가로질러 대구면 저두리 이르는 짚 트랙(연장973m)은 새로운 즐길 거리로 각광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