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R&D

영광군, 도서지역 해양쓰레기 수거에 총력

송이도, 안마도 해변 쓰레기 80여 톤 정화선 동원하여 운반 처리

나요안 MT해양 객원기자||입력 : 2016.11.10 16:11
공유 :
 
image
/사진제공=영광군


영광군은 송이도와 안마도 해변에서 정화작업을 벌여 80여 톤의 해양쓰레기를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수거작업을 하고 정화선을 동원하여 육지로 운반 처리했다.
이번 정화작업에는 각 마을 주민과 어촌계, 어민 등 60여명이 참여하였으며 해안가 해양오염, 경관저해 등을 유발하고 있는 폐어구, 부표, 생활폐기물 등을 집중적으로 수거했다.
영광군은 올해 들어 지금까지 700여 톤의 해양쓰레기를 수거·처리하였으며 앞으로도 관광지 주변과 해안가 예찰을 강화하여 해양쓰레기를 신속하게 처리하여 깨끗한 해양환경 유지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영광군수(김준성)는 “어민과 주민들의 자발적인 해안가 정화활동으로 깨끗한 바다환경을 조성하고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다시 찾고 싶은 곳으로 가꾸어 나가겠다.”고 말했다.